뉴스 > 전체 > 재테크컨설팅 프린트 구분자 이메일 전송 구분자 리스트
거주·임대 가능한 다가구로 월세 받으세요
강북권 8억~9억원대 다가구, 월임대소득 200만원 기대
비과세에 중도인출도 가능한 변액저축 일시납 일임형보험, 퇴직전 3천만원정도 가입해볼만
기사입력 2018.07.06 04:01:01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지갑을 불려 드립니다 / 은퇴 앞둔 50대 직장인 노후설계 ◆

본문이미지
중견기업 직장인 강일원 씨(52·가명)는 앞으로 길어야 2~3년 후에는 퇴사해야 한다는 압박에 요즘 뜬눈으로 밤을 지새운다. 이제 겨우 대학에 입학한 아들과 고등학생인 딸아이 장래까지 살펴줘야 할 텐데 정작 자신과 배우자의 안정적인 노후생활이 가능할지는 확신이 없다.

3년 뒤 퇴직을 고려 중인 강씨는 "소박하지만 편안한 노후를 꾸리고 싶다"며 매일경제 `지갑을 불려드립니다`에 은퇴 설계를 의뢰했다. 강씨는 "은퇴 후엔 임대소득을 받으며 고생 없이 사는 삶을 꿈꾼다"고 털어놨다.
거주 중인 서울 5억원대 아파트와 모아 놓은 돈 1억원, 대출금 1억5000만원, 퇴직금 예상액 1억5000만원. 이 돈으로 일에서 완전히 은퇴하고 연금생활을 하는 것이 정말로 가능할까?

―퇴직금을 포함한 순자산 6억원으로 이런 삶이 가능한가.

▷강씨는 다른 소득이 없을 예정이니 매월 생활비를 충당할 수 있도록 월 소득 현금 흐름을 만들어야 합니다. 순자산 6억원으로 월세 소득을 얻으려면 본인 거주와 임대가 가능한 다가구 주택을 구입하는 것이 적절해 보입니다. 서울 강북권 8억~9억원대 다가구 주택에 거주하면서 나머지 가구를 임대하면 대출이자를 제외하고도 월세 수입을 기대할 수 있겠습니다.

―이 경우 기대되는 월 임대소득은?

▷월 200만원 정도입니다. 월세 수익률을 6%, 대출 이자율을 4% 조건이라고 가정한 경우죠. 다만 최근 한국감정원 부동산통계정보에 따르면 월세 수익률이 낮아지고 있습니다. 반면 금리는 상승기로 접어들어 대출금리가 오르고 있다는 점이 우려스럽긴 합니다. 하지만 향후 금리 방향에 연동해 월세 수익률도 점차적으로 상승할 거라고 봅니다. 또 투자 대비 수익률을 고려하더라도 아파트나 오피스텔에 비해 다가구 주택이 더 좋다고 보고 있습니다.

―은퇴 10년 이후까지 바라본다면.

▷월세소득과 개인연금 소득을 대체할 만한 국민연금·주택연금 수령액을 미리 확인해보세요. 국민연금 수령 예상액은 국민연금공단 사이트에서 조회할 수 있습니다. 주택연금도 다양한 유형의 연금 수령 방법이 있고, 한국주택금융공사 사이트에서 연금액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강씨의 경우 65세부터 임대사업을 정리한다고 가정하면 6억원대 주택으로 이사한 후 주택연금을 수령할 수 있겠습니다. 이 경우 국민연금은 약 70만원으로 추산되고, 주택연금도 6억원대 주택을 기준으로 종신 때까지 150만원을 수령할 것으로 예상할 수 있습니다. 총합 연금 220만원을 받을 수 있겠네요.

―65세 이후 연금소득 220만원이 한 달 생활비로 충분한가.

▷최근 통계에 따르면 은퇴 후 부부가 여유로운 생활을 영위하기 위해서는 생활비 약 390만원이 필요하다고 합니다. 평균 생활비는 225만원 정도고요. 현재 강씨에게 예상되는 연금으로 생활은 가능하겠지만 여유로운 삶을 살기 위해선 퇴직까지 남은 3년 동안 적극적인 재테크에 나서야 합니다. 또 자녀 대학 등록금·결혼자금까지 고려하면 여유 자금을 최대한 확보해야겠죠.

본문이미지
―강씨가 퇴직 전 운용할 만한 재테크 상품은.

▷먼저 현재 주식과 펀드에 운용 중인 2000만원과 여유 자금 예·적금 1000만원을 변액저축 일시납 일임형 보험 상품에 신규 가입하시기를 추천드립니다. 변액저축보험은 1인당 1억원 한도로 10년 이상 보유하면 비과세이고, 중도 인출도 가능해 비상금으로 쓸 수도 있습니다. 또 과거에 비해 수수료가 저렴해져 일반적인 공모펀드보다 비용을 절감할 수 있습니다. 일임형 비중을 적절하게 가져가면 최근처럼 경제 상황이 혼란할 때 투자 판단을 전문가에게 맡길 수 있죠. 더불어 변액저축은 경제 상황에 따라 상품 구성을 언제든 변경할 수 있어 상품을 적절하게 운영할 수 있습니다.

―부동산과 연금수령액 관련 설명을 듣고도 어려운데, 직접 도움을 받으려면.

▷시중은행들은 최근 부동산 전문업체와 제휴를 맺고 고객이 원하는 부동산 투자에 대한 리포트는 물론 제휴 부동산 업체에 계약을 연결해주거나 비용을 할인해주는 등 혜택을 제공하고 있습니다.

또 고객의 은퇴 설계와 관련한 시스템을 개발해 은퇴 후 연금 수령 패턴을 확인·조정하고 상황에 맞는 금융상품을 안내받는 등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으니 활용해보세요.

※ 도움말 = 박순정 NH농협은행 WM (웰스매니저)

[정주원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주요뉴스